컨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치료후기

KIP치료를 하시는 회원의 다양한 의견. 소감. 사례입니다.

게시판 상세
제목 희노애락-마음의 안정
작성자 f**** (ip:)
  • 작성일 2022-03-01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102
평점 0점
치료전과 치료초기, 희와 락만이 행복인줄 알았다.
노와 애가 없으면 행복도 없다는 말이 이해가 안되였다.


치료중 너무나 좋은 기분을 느껴서 그 기분과 감정이 쭉 지속되면 행복하다고 알았는데

노와 애의 감정을 극복하는 것도 이렇게 소중하다는것을 마음껏 느끼고있다.

희노애락을 다 느끼고 그 어떤 기분 감정도 그대로 지속 안 된다는 것을 자각하면서

좋을땐 나빠지겠구나~~~ 나쁠때는 좋아지겠구나~~~ 하는 마음의 안정과 감정조절능력이 생겼다.


치료중 열정이 솟구쳐서 많은 도전을 시작해버렸다.

그래서 스트레스도 그만큼 많이 받았다.

나의 열정이 과했다는것도 알아차렸고

문제를 하나하나 해결하면 된다는 기대도 있어서 스트레스를 해결하고 있는 중이다. 


아마도 일상이란 이런건가보다.

마냥 좋은것도 아니고 마냥 나쁜것도 아니고

느슨하게 편안하게 살것도 아니고

긴장하게 뱅뱅 돌아치는 것도 아닌

모든것이 섞여 있고 그 속에서 하나하나 체험하고 느끼고 반성하면서 매일 조금씩 좋아지는거…


가족과 주위 인간관계는 큰 문제없이 해결이 잘 되고 있고

말을 할때면 모두 얼굴이 밝아진다,

그분들이 내 거울이라 생각하고 있다. 


모든 아픔과 고난이 먼 옛날처럼 느껴지고

죽고 싶도록 힘들었던 그때 그 감정은 뭐였지?!

억지로 떠올려보기도 하지만 이해가 되니 힘들지 않다.

다시 그런 고난이 들이닥쳐도 뿌리깊은 나무처럼 전혀 흔들림없이 잘 해결할수 있다고 자신감이 생긴다.


다만 한가지, 여러가지 핑계로 이전처럼 의지 굳세게 과제를 못한다.

초심, 초심 되뇌이지만

사람이란 참으로 간사하다는 생각을 하면서 오늘도 초심을 되새기면서 후기를 남긴다.


마지막으로 많은 분들이 완치판정을 받은 후기를 보면서

마음속으로 자신의 일처럼 너무 기쁩니다!


수고하셨고 축하합니다!

한국심리교육원의 씨앗들이 회원들의 마음속에서 꽃피고 열매들을 맺네요~~~

저도 완치의 그날까지 노력하겠습니다!

첨부파일
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관리자게시 게시안함 스팸신고 스팸해제
목록 삭제 수정 답변
  • KIP 마음치료센터 2022-03-01 0점 댓글 수정 댓글 삭제

    스팸글 모든 사람들은 편안하고, 즐겁고, 기쁘게만 살아가는 것을 행복이라고 착각합니다. 그래서 모든 사람들이 치료&행복을 위한 노력(KIP마음치료의 시작)보다는 편안&즐거움&기쁨을 위한 자신감을 만들기 위하여 조언&도움, 대처&대응, 문제해결, 상담&코칭&대체심리요법, 소송&이혼, 의존&집착(자녀들, 일&사업, 종교&공부, 취미&운동&모임, 자신감&자기과시, 소비&향락, 성적쾌락) 등을 위하여 노력합니다. 또한 수많은 미친사람들이 유혹하고 권유합니다.

    그러나, 치료&행복을 위한 KIP마음치료의 노력이 아닌 모든 노력은 자신을 더욱 악화시켜서 스스로 자신의 마음을 죽이고, 자신&자녀들이 모두 불행&최악&파멸의 인생을 살게 만듭니다.

    이때 회원님은 그 어떠한 유혹을 뿌리치고 치료&행복의 필요성을 갖고 KIP마음치료를 시작했고, 비로소 희로애락의 감정이 함꼐 할 때 진정한 행복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치료과정&회복과정을 통하여 상처치료능력&문제해결능력을 만들어서 완치(행복능력)하도록 하는 것입니다.

    치료시작 후 몸과 마음이 변화하면서 편안해지면, 초심을 잃으면서 자칫 편안함에 안주하거나 즐거움&자신감을 위한 노력을 하면서 스스로의 인생을 파괴하게 됩니다. 그래서 치료점검을 지속해야 초심을 잃지 않고, 완치될떄까지 치료를 지속할 수 있도록 하는 것입니다.

    회원님은 완치결정이 될 때까지는 절대 초심을 잃지 마시고, 자신&아이들의 행복한 인생을 위하여 치료의 노력을 지속하기 바랍니다.

스팸신고 스팸해제

댓글 수정

비밀번호

수정 취소

/ byte

댓글 입력

댓글달기이름비밀번호관리자답변보기

확인

/ byte


*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힘들고 어려움을 겪고 있다면 마음상담을 신청하시기 바랍니다. kip@kip.a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