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치료후기

KIP치료를 하시는 회원의 다양한 의견. 소감. 사례입니다.

게시판 상세
제목 알고 보고, 그리고 ...
작성자 t**** (ip:)
  • 작성일 2023-11-10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82
평점 0점

넘어져 무릎에 딱정이가 나고 굳어져 있는 것을 가려워서 뜯고를 반복하다
어느 덧 새 살이 나와 ‘언제 상처가 있었는지?’ 조차 잊어 버리고 지내던 시절이 그립습니다.

 

모든 일상이 내 중심의 삶속에서 찢기고 무너져 있었는데

 
대화하는 상대의 말씀 속에 그의 속 깊은 중심은 알지 못하지만,
나 자신이 넘어지기 않기 위해 이해하고


상대를 존중하기 위해
배려하는 삶으로 돌아가고 있는 중입니다. 

 

때로는 대중속에 홀로 있고 싶은 것은
그 고독 속에서 살아가는 이유를 발견하기 때문이겠지요

 

깊은 가을을 넘어 두꺼운 옷들을 꺼내야 하는 계절에 마음은 늘 훈훈하기를 소망합니다.

첨부파일
비밀번호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관리자게시 게시안함 스팸신고 스팸해제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댓글 입력

댓글달기이름 :비밀번호 : 관리자답변보기

확인

/ byte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KIP마음치료를 통해 자신 스스로 치료와 행복능력을 만듭니다.